' ; ?>

남자들이 본능적으로 끌리는 여자 특징 5가지

남자들이 본능적으로 끌리는 여자 특징을 소개합니다. 사람마다 각자 자신만의 스타일이 있기 마련이다. 하지만 본인도 모르게 무의식적으로 끌리게 되는 이성 타입이 존재하기도 한다. 이를 흔히 말하는 ‘본능적으로 끌리는’이라고 표현하는데 보통 여성보다는 남성에게서 더 자주 발견되는 현상이다.




그렇다면 왜 유독 남성들은 본능적으로 특정 유형의 여성에게 매력을 느끼는 걸까? 평소 궁금했다면 주목하길 바란다. 바로 당신이 몰랐던 남심 저격법 5가지를 알려줄 테니 말이다.

남자들이 본능적으로 끌리는 여자

남자들이 본능적으로 끌리는 여자 특징 5가지

보호 본능 자극형

첫 번째, 보호 본능을 자극하라. 남자들은 여자친구나 아내로부터 보호받고 싶어 하는 심리가 있다. 따라서 연약하고 가녀린 이미지를 어필하면 상대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다. 단, 지나치게 내숭을 떨거나 약한 척한다면 거부감을 줄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더불어 작은 일에도 쉽게 상처받는 여린 심성을 보여주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가령 드라마 여주인공이 실연당했을 때 눈물을 흘리는 장면을 떠올려보라. 이때 그녀의 눈망울엔 금방이라도 떨어질 듯한 눈물방울이 맺혀있다. 이러한 모습이야말로 보호 본능을 자극하는 결정적인 요소라는 사실을 명심하자.

애교형

두 번째, 애교 넘치는 행동을 하라. 무뚝뚝한 성격 탓에 좀처럼 애정표현을 하지 않는 편이라면 지금부터라도 연습하도록 하자. 물론 갑자기 애교스러운 태도를 보이는 건 쉽지 않다.

이럴 땐 먼저 상대방의 사소한 부탁을 들어주는 식으로 접근해보자. 그러면 자연스럽게 대화 분위기가 형성될 테고 나중에는 가벼운 스킨십 정도는 어렵지 않게 해낼 수 있을 것이다. 만약 이렇게 했음에도 불구하고 별다른 반응이 없다면 포기하는 게 좋다. 괜히 어설프게 들이댔다간 자칫 비호감으로 낙인찍힐 수도 있으니까 말이다.

칭찬형

세 번째, 칭찬을 아끼지 마라. 남녀 사이에 있어 호감을 얻는 가장 빠른 지름길은 칭찬이다. 굳이 입에 발린 소리를 하라는 게 아니다. 진심 어린 칭찬 한마디면 충분하다. 다만 과도한 칭찬은 금물이다. 듣는 사람 입장에선 부담스럽고 가식적으로 느껴질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적당한 선을 유지하되 구체적으로 묘사하는 게 핵심이다.

“너 오늘따라 예뻐 보인다” 보다는 “오늘 입은 옷이랑 머리스타일이 잘 어울려”라고 말하는 게 낫다. 그리고 이왕이면 외모보단 내면을 칭찬하는 게 바람직하다. 겉으로는 티 내지 않아도 내심 흐뭇해할지도 모른다.

적극형

네 번째, 적극적인 자세를 취하라. 연애 초반에는 서로 조심스러워지기 마련이다. 아무래도 아직 확신이 서지 않기 때문인데 시간이 지날수록 점점 과감해지는 경향이 있다. 때로는 과감한 스킨십을 시도한다거나 깜짝 이벤트를 준비하기도 한다. 반대로 소극적인 성향의 소유자라면 관계 진전 속도가 느릴 수밖에 없다.

설령 연인 사이라 할지라도 주도권을 빼앗길 확률이 높다. 고로 조금 답답하더라도 좀 더 적극적으로 다가가야 한다. 그래야 원하는 바를 이룰 수 있다는 사실을 명심하자.

밀당형

다섯 번째, 밀당을 활용하라. 모든 인간관계에서는 적절한 밀고 당기기가 필요하다. 사랑 역시 마찬가지다.

남자들이 좋아하는 여자 유형 베스트

Leave a Comment